“포항지역 지진 피해 교회 힘내세요” - 한국성결신문 한국성결신문
  편집 : 2017.12.13 수 16:56
> 뉴스 > 교단
     
“포항지역 지진 피해 교회 힘내세요”
신상범 총회장 5개 피해 교회 방문
[1115호] 2017년 12월 06일 (수) 16:54:52 남원준 기자 ccmjun@hanmail.net

   

신상범 총회장이 지난 11월 30일 지진 피해를 입은 포항지역 성결교회를 찾아 위로했다. 

신상범 총회장과 김진호 교단총무는 이날 경북지방회장 정해운 목사, 왕수일 목사(포항중앙교회), 지방회 관계자들의 안내로 피해 교회 5곳을 차례로 돌아보고 조속히 복구될 수 있도록 기도했다.

신상범 총회장은 “피해를 입은 교회들이 하루 빨리 안정을 되찾을 수 있도록 긴급재난구호단을 중심으로 모금을 벌이는 등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직접 눈으로 확인한 피해 현장은 지진 발생 직후 보고 내용보다 더 심각했다. 큰 지진 이후에도 60여 차례 여진이 계속되면서 균열이 더 심해지고 지반과 기둥의 기울어짐도 더 심해졌기 때문이다.

피해 교회들은 일단 균열이 일어난 벽과 기둥을 급한 대로 수리했지만 크게 틈이 벌어진 곳은 고칠 엄두를 내지 못하고 있다.

피해 교회들은 정확한 안전 진단을 받은 후 보수에 나설 예정이지만 재정적 어려움이 예상된다. 교회 자체적으로 당장 건물 수리에 들어가기는 벅찬 상황이다.

갈릴리교회(최동부 목사)는 교회 담벼락이 금방 무너질 것처럼 옆으로 휘였다. 건물 안으로 들어가 보니 상황은 더 심각했다. 화장실 타일도 여러 군데 떨어져 지진이 얼마나 강력했는지를 보여주었다.

교회 3층의 사택 마루바닥도 한쪽이 기울어졌으며 벽의 균열도 여러 곳에서 확인됐다. 바로 옆의 아파트도 균열이 심해 붕괴위험으로 불안한 상황이다.  

사랑의교회(이두형 목사)도 큰 피해를 입었다. 교회건물 2층 사택은 지진의 충격으로 벽 일부가 무너져 이 목사 가족은 임시사택을 사용 중이다.

건물 지하의 기둥도 계속된 여진으로 균열이 발생하고 바닥도 기울어졌다. 주변 건물의 피해도 커 아예 폐쇄된 곳이 많은 실정이다. 

주향교회(박병기 목사)는 벽 균열과 화장실 배수관이 터졌고, 드림교회(금확섭 목사)도 벽면 균열이 생겼다. 진앙지에서 가장 가까운 흥해읍의 새벽이슬교회(김재성 목사)는 벽면 균열과 유류통 파손 등의 피해를 입었고 주변 학교와 아파트가 폐쇄 돼 정적이 감돌았다.  

한편 긴급재난구호단(단장 이봉열 장로)은 지진 발생 직후 지진 피해 돕기 모금에 돌입했으며 개 교회 차원에서도 이재민 긴급지원에 나서고 있다.

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성결신문(http://www.keh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15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3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증가교회 '특별한 선물' 보육원 아이
천안교회 리모델링 입당, 새 시대 열
경기동지방회 목회자들, 작은 교회 리
서울제일지방 분할지방회 개최
공제회 새 이사장 장기영 목사
공천부, 항존위원 공천
은광교회, KMPTL 의료 봉사
한국기독교언론포럼 선정 한국교회 10
신광명교회 희망나눔음악회
사랑의쉼터교회 한결같은 어르신 섬김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6193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64길 17 | TEL 02-3459-1159 | FAX 02-3459-1160
창간 1990년 7월 2일 |등록번호: 다 06413 | 발행인 : 신상범 | 편집인 : 최현기 | 사장 : 장광래 | 주필:조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승영
Copyright 한국성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mail to webmaster@keh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