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성결신문한국성결신문
  편집 : 2018.6.22 금 17:32
 성결교단 목회자와 장로들을 보며~~
 작성자 : 낙타  2018-02-03 15:02:02   조회: 204   
할렐루야!

먼저 성결교단을 섬기시는 존경하는 총회장님과 임원진께 하나님의 축복이 넘치시길 기도 드림니다.

저는 성결교단에 속해있는 한 지방회 소속 교회의 집사입니다

그래도 한국 교회에서 성결 교단이 깨끗하고 존경받는 목사님과 장로들이 많이 계시는 줄 알고 있는데 요번 기회로 참으로

애석하고 안타가움을 금할 길 없다는게 제 주장입니다



먼저 성결원이나 지방회 분리를 보면서 진흙탕같은 상황을 보며 과연 내가 목사님들을 존경해야 하는 건지 기로에 서 있습니다

현재 성결교단 목사들이 하나님 말씀을 대언하시는 목회자보다 하나님 위에서 대언하시는 것 같기도 하고 자기 이익을 위해서는

물 불을 가리지 않고 자기 자신과 교회 지방회 이익을 추구하는 것을 볼 때 세상 사람과 성도가 목회자들을 존경하겠습니까???

이러한 목사님을 보며 우리가 전도하고 구원해야 하는지 걱정도 앞서고 전도하다 보면 하나님 믿는 당신들이나 잘 믿으시요

남의 걱정 말고,,,, 이제는 교회가 세상을 걱정할 때가 아니라 세상이 교회를 걱정하는 때가 되었지요



"에스겔서"를 보면 그러므로 인자야 너는 예언하며 손벽을 쳐서 칼로 두세 번 거듭 쓰이게 하라 이 칼은 죽이는 칼이라

사람들을 둘러싸고 죽이는 큰 칼이로다 너희 들이 회개하지 않으면 "지도자" 부터 칠 것이라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내 백성을 시험하겠다 내 백성이 회개하기를 거절하면, 이 모든 일들이 그들에게 닥칠 것이다.

나 주 하나님의 말이다.라고 하나님께서는 단호하게 예언 하셨습니다



왜 목회자들과 장로들이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지 않고 하나님 율법을 가지고 해결해야지 왜 사회법으로 끌고 가시는지요

목회자들이 하나님 말씀은 설교하기 위한 수단일 뿐이고 하나님을 그 냥 믿는 신으로 여기기 때문이 아닐까요?

왜 목사들과 장로들이 정치에 뛰어들고 자기 이익과 교단과 지방회 선거에 세상보다도 못한 불법 행위를 한다는것 참으로

안타가운 사실입니다 처음 목회 안수때 받은 사실을 잊고 계신것은 아닌지요

예전엔 부목사들도 개척해서 나가면 성공했다고 했으나 요즘엔 부목사도 중,대형 교회에 부임만 해도 성공했다고 합니다

왜 그럴까요 신학생들은 늘어나고 교회 숫자도 늘어나다 보면 지방회 숫자도 많아지고 비대해 집니다

그러다 보니 지방회장 목에 힘이 들어가고 부정 부패가 생기게 됩니다 모든 사회의 모임들도 똑 같습니다

왜 목회자들은 구역들을 자꾸 늘리라고 권장 합니까??

그것은 구역원들이 많아지고 사도행전 1:8장의 가르침이 아닐까요???

왜 목회자들은 성도들 보고 구역을 사마리아 땅 끝까지 뻗어가라고 하시면서 자기들은 진작 불법을 저지르는지요??

군인이 예비군 복을 입으면 이중성을 보이 듯. 목사나 장로도 교단이나 지방에서는 그렇게 행동해도 되는 겁니까



그래도 아직 성결교단 내에 존경받는 목회자가 계시기 때문에 건강한 교회가 있다는 사실입니다

큰 교회나 작은 교회나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고 깊이 묵상하시는 목회자가 있기에 성결 교단에 미래는 밝습니다

성결신문에 어느 교회는 건축하면서 은행에 진 빚 200억원을 2년 앞당겨 값았더군요. 할렐루야!

이런 교회는 목회자와 성도들이 사랑안에서 교감하면서 말씀을 묵상하고 일치 단결하여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는 교회이기

때문에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같이 지경을 넓혀주시듯 그 교회에 큰 축복을 내리신것 아닐까요?

이런 교회는 교회 천체 성도들이 성령안에서 기쁨으로 신앙 생활을 하리라 믿습니다



장로 피택도 이제는 성도들이 직접 뽑아야 됩니다 교인이 적은 교회는 장로 대상자가 어느정도 알고 있으나 중,교회 이상되는

교회는 장로가 장로를 택하다 보니 자기끼리 끼리끼리 모여서 섬기는 것보다 시세를 확장하는 경우가 허다 합니다

그래서 당회에서 장로들이 장로 대상자를 배수로 뽑고 전 성도의 투표로 뽑아야 하나님이 세운 장로지만 지금까지는 하나님이 세운 장로가 아니라 장로가 장로를 세운 장로이기 때문입니다 하루 빨리 세상이 바뀌었다는 것을 직시해야지요

기득권을 뺏기기 싫은가요

제가 알기로는 다 그렇지는 않겠지만 한국 교회는 물론 성결 교단도 기업가 모임(ccm)인지 또는 골프 모임에 가입된 집사들을 장로로 피택하므로 교회 질서가 무너지고 장로권을 돈으로 사는 모습을 보는것 같아 현 장로들은 성도들을 섬기기 보다 말씀 중심이 아닌 헹사 중심만 가지고 마음만 맞는 장로들끼리 단합해서 하나님을 무시하고 교회의 터를 무너 뜨리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신지요

이단은 밖에 있는 것이 아니라 안에 있는 사탄이 교회를 무너 트린다는 것을 중시해야 할 것입니다



끝으로 목회자와 장로들 하나님 앞에 무릎 꿂고 순종하는 길이 살 길이고 모든것을 내려 놓고 먼저 기도로 무장하십시요
2018-02-03 15:02:02
121.xxx.xxx.146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78
  [신규모집] 2018년도 2학기 국가자격증 6월, 7월 개강반 수강생 모집 안내   교육상담 박광열   2018-06-23   2
1577
  노페트하크마 01-(8)창조주이신 하나님   복된소식   2018-06-18   4
1576
  노페트하크마 01-(7) 하나님의 속성   복된소식   2018-06-11   13
1575
  [신규모집] 2018년도 2학기 국가자격증 6월, 7월 개강반 수강생 모집 안내   교육상담 박광열   2018-06-08   10
1574
  노페트하크마 01-(6) 하나님의 경륜을 밝혀주는 성경   복된소식   2018-06-04   15
1573
  “하나님의 책망을 듣고 돌이키라”   대언자   2018-06-01   28
1572
  노페트하크마 01 - (5) 하나님 외에 참된 신은 없습니다   복된소식   2018-05-27   17
1571
  무료 공개강의(영어가 재미있고 쉬워집니다!)   아르케   2018-05-24   19
1570
  노페트하크마 01-(4) 진리를 통한 자유   복된소식   2018-05-20   22
1569
  노페트하크마 01-(3) 계시의 신앙   복된소식   2018-05-14   27
1568
  노페트하크마 01-(2) 하나님과 하느님   복된소식   2018-05-06   33
1567
  노페트하크마 01 - (1) 홀로 유일하신 하나님   복된소식   2018-04-30   46
1566
  노페트하크마(송이꿀말씀)   복된소식   2018-04-24   37
1565
  강릉 세계로영성원으로 수련회 오세요!   복된소식   2018-04-24   55
1564
  “장길자는 간음을 행한 여자입니다.”   대언자   2018-04-16   78
1563
  베드로와 아인슈타인(Pevtro & Einstein )   복된소식   2018-04-12   48
1562
  “성결신문 열린게시판 관리자님에게 드리는 글.”   대언자   2018-04-10   76
1561
  성결교단 지도자에게 (1)   그리스도인   2018-04-05   190
1560
  사회복지사 2급 & 보육교사 2급 개강반 수강생 모집 ★ [선착순 50명 한정 : 최대 장학혜택 지원] ★   최성현   2018-03-23   66
1559
  목회자의 음악적 역할에 대한 학술 논문 발표회   웨슬리음악원   2018-03-10   6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6193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64길 17 | TEL 02-3459-1159 | FAX 02-3459-1160
창간 1990년 7월 2일 |등록번호: 다 06413 | 발행인 : 신상범 | 편집인 : 최현기 | 사장 : 장광래 | 주필:조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승영
Copyright 한국성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mail to webmaster@keh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