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성결신문한국성결신문
  편집 : 2018.7.13 금 09:45
 노방전도자 "조무웅 목사" 홍콩 을 넘다/ 퍼옴
 작성자 : 조무웅 목사  2016-07-17 04:33:55   조회: 1183   
전도자 조무웅 목사 홍콩을 넘다 (1)
조회 147 추천 0 비추천 0 2016-06-09 07:18 작성자 : 개혁이
국제 노방 전도자 조무웅 목사 가 십자가 들고 홍콩을 가다 .

전도에 미친 사람 조무웅 목사 30여년 동안 전국을 50회 이상 돌며 방방곡곡 외치는 자의 소리되더니

이제 하나님께서 미국,, 일본 ,태국 ,필리핀 ,홍콩을 건너게 하신다 . 물의 위험 불의 위험이 많았지만 하나님께서 자켜주셔서 고비 고비 를 넘긴다 .

조무뭉 목사 그는 전도할때가 가장 큰 기쁨이라 한다 . "개혁이 목사님 제소원은 요 길거리 전도하다 죽는게 소원이에요 " 74세 어르신 의 마지막 바램이다 .

우리는 노방 전도자들을 귀히 여겨야 한다 . 복음은 예수님 이후 그렇게 전파되어 왔고 앞으로 도 계속되어야 한다 .

우스광스런 복장에 붉은 십자가를 든 노방전도자 들을 어떻게 생각 하는가 ? 많은 사람들이 눈살을 찌푸린다

만약에 노방전도인들 그네들에게 저런 방법은 틀렸어 저래서 무에 전도가 돼? 이렇게 말한다면 큰 잘못이다 .

특히 목사들이 그런 생각을 한다면 ,회개 해야 할일이다 . 노방전도인들은 다른 방법이 없다 . 생명 살리고 내안에 있는 예수님을 자랑 하고 싶은 뜨거운 마음이 노방전도로 이어지는 것이다 . 어찌보면 내구주 예수님의 가장귀한 방법이 아닌가 ?

조무웅 목사 글에 " 안믿는 사람은 안믿어서 그렇지만 믿는사람들 특히 목사들의 비판 멸시가 더 아프다. 한끼 밥을 위해 교회를 찾았을때 문전박대 끌려 나가기 까지 할때 발의 먼지를 털어 버렸다 는 애기를 듣고 분노 해본적이 있다 . 도대체 무엇이 문제인가 ? 생각케 한다 .

내가 수지산성교회 황규식 목사를 존경하는 이유가 있다 . 황규식 목사 는 매7월에 전국 노방전도 인들을 초청하여 수지산성기도원에서 잔치를 배푼다 . 그날은 전국 노방전도인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1년중 가장 귀한 날이다 .

어느 노방전도 목사 " 난 , 일년 내내 이날을 기다려요 " 여기와서 최고의 음식을 먹고 쉬고 가거든요 ?

이런 일을 할수 있는 목사가 몇이나 될까 ? 별로 없을 것이다 . 목사사이트 10년 운영하며 본적이 없다 .

황규식 목사는 특히 조무웅 목사를 사랑한다 추운 겨울 고물 다마스 ( 전도위해 수십만kmEnlsck ) 에 쭈구리고앉아 라면 삶아 먹는 조무웅 목사를 위해 차를 바꿔주고 "카드" 하나 건네 주며 노방 전도에 마음껏 쓰시라고 베려한다 . 이런 목사를 존경하지 않을수 없다 .

몇일전, 조무웅 목사 께서 홍콩 노방 전도를 가셨다 . 보내온 사진을 올려볼까 한다 .











































































첨부 [15]
- 꾸미기_1465394387655.jpg
- 꾸미기_1465394391766.jpg
- 꾸미기_1465394385504.jpg
- 꾸미기_1465394396031.jpg
- 꾸미기_1465394403525.jpg
- 꾸미기_1465394425302.jpg
- 꾸미기_1465394397781.jpg
- 꾸미기_1465394393799.jpg
- 꾸미기_1465394405720.jpg
- 꾸미기_1465394407456.jpg
- 꾸미기_1465394413390.jpg
- 꾸미기_1465394417605.jpg
- 꾸미기_1465394419669.jpg
- 꾸미기_1465394421490.jpg
- 꾸미기_1465394431050.jpg
2016-07-17 04:33:55
123.xxx.xxx.22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5
  노페트하크마 02-(2)하나님의 형상의 모양   복된소식   2018-07-15   2
1564
  노페트하크마 02-(1)말씀하사 흙으로 사람들을 창조하심   복된소식   2018-07-09   8
1563
  노페트하크마 01-(10)삼위일체의 하나님   복된소식   2018-07-02   13
1562
  노페트하크마 01-(9) 심판주이신 하나님   복된소식   2018-06-25   13
1561
  노페트하크마 01-(8)창조주이신 하나님   복된소식   2018-06-18   17
1560
  노페트하크마 01-(7) 하나님의 속성   복된소식   2018-06-11   35
1559
  노페트하크마 01-(6) 하나님의 경륜을 밝혀주는 성경   복된소식   2018-06-04   33
1558
  “하나님의 책망을 듣고 돌이키라”   대언자   2018-06-01   48
1557
  노페트하크마 01 - (5) 하나님 외에 참된 신은 없습니다   복된소식   2018-05-27   30
1556
  노페트하크마 01-(4) 진리를 통한 자유   복된소식   2018-05-20   31
1555
  노페트하크마 01-(3) 계시의 신앙   복된소식   2018-05-14   40
1554
  노페트하크마 01-(2) 하나님과 하느님   복된소식   2018-05-06   45
1553
  노페트하크마 01 - (1) 홀로 유일하신 하나님   복된소식   2018-04-30   64
1552
  노페트하크마(송이꿀말씀)   복된소식   2018-04-24   65
1551
  강릉 세계로영성원으로 수련회 오세요!   복된소식   2018-04-24   76
1550
  “장길자는 간음을 행한 여자입니다.”   대언자   2018-04-16   103
1549
  베드로와 아인슈타인(Pevtro & Einstein )   복된소식   2018-04-12   68
1548
  “성결신문 열린게시판 관리자님에게 드리는 글.”   대언자   2018-04-10   91
1547
  성결교단 지도자에게 (1)   그리스도인   2018-04-05   212
1546
  목회자의 음악적 역할에 대한 학술 논문 발표회   웨슬리음악원   2018-03-10   7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6193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64길 17 | TEL 02-3459-1159 | FAX 02-3459-1160
창간 1990년 7월 2일 |등록번호: 다 06413 | 발행인 : 신상범 | 편집인 : 최현기 | 사장 : 장광래 | 주필:조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승영
Copyright 한국성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mail to webmaster@keh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