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성결신문한국성결신문
  편집 : 2018.1.19 금 09:24
 개성공단 전면중단의 '섭리착오정책'과 대통령 과도시대
 작성자 : 대한인  2016-05-03 19:46:38   조회: 4166   
해방이후 대한민국의 대통령 과도시대는 윤보선 대통령, 최규하 대통령 재임시 군부 주도의 정권이 등장하면서 이루어졌다.
제1차의 윤보선 대통령 과도시대는 육신 쓴 군인들로서 육군소장(박정희)이 주도한 <5ㆍ16군사혁명>에서부터 시작되어 군정(軍政)이 등단함에 따라 민정(民政)은 정권을 고스란히 넘겨준 채 물러나게 되었던 것이다.
제2차의 최규하 대통령 과도시대 역시 육신 쓴 인간들로서 육군소장(전두환)이 주도한 1979년의 <12ㆍ12거사>로 시작되어 1980년의 5ㆍ17비상계엄조치에 이어 5ㆍ18광주유혈비극에서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민정(民政)은 정권을 신군정(新軍政)에게 고스란히 넘겨준 채로 물러나게 되었던 것이다.
미완성(未完成)한 인간들을 재창조(再創造)하기 위한 천지개벽(天地開闢)은 제3차의 대통령 과도시대와 직관되어 있다는 것을 유념해 두어야 할 것이다.
제3차의 박근혜 대통령 과도시대는 삼천사세계(三天使世界)와 이 땅을 거쳐간 조상영계(祖上靈界)가 총동원되어 ‘神’의 섭리(攝理)에 의해 이끌어가는 천군정(天軍政)이 등단하게 되므로 시기ㆍ질투ㆍ교만ㆍ혈기라고 하는 모순성(矛盾性)을 내포하고 있는 미완성(未完成)한 인간들은 재창조(再創造)를 받아야하기 때문에 대통령뿐만 아니라 어느 누구도 정치를 할 수 없게 된다는 것을 유념해 두어야 할 것이다.
이러한 ‘천군비상계엄(天軍非常戒嚴)’이 제18대 대통령(박근혜) 시대에서도 2016년에 발동 될 수밖에 없는 섭리착오정책(攝理錯誤政策)이 바로 박근혜 정부의 너무도 돌발적인 ‘개성공단 전면중단’으로 인하여 북한의 ‘개성공단 봉쇄조치’로 남ㆍ북관계가 정치적으로는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건너게 되었을 뿐 아니라 잘못 되었을 때는 제2의 6ㆍ25를 초래할 수도 있기 때문에 어지러운 세상을 평정하고 통일할 수 있는 진명지주(眞命之主)에 의한 ‘천군비상계엄(天軍非常戒嚴)’을 자초하게 된 것이다.

출처:모정주의사상원(母情主義思想院, www.mojung.net)
※ 본 게시물이 게시판의 성격과 맞지 않는다면 삭제하셔도 무방하며 사전 양해 없이 글 올린점 사과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6-05-03 19:46:38
183.xxx.xxx.171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5
  ▶필독!◀ 국가고시 개정 임박! 사회복지사, 보육교사 무시험취득? 이번이 마지막!   권용목   2018-01-15   2
1564
  한양대 인공지능 살인사건   한양대 졸업생   2018-01-15   2
1563
  현대사이버 평생교육원 2018년 1학기 사회복시자 보육교사 첫학기 수강생 모집 최대 장학금 지원   정지영   2018-01-11   2
1562
  “부활에 대하여”   대언자   2017-10-16   9
1561
  2017여름 어린이 꽃동산성령체험캠프 안내   한어선   2017-05-17   29
1560
  한국성결신문 pdf 서비스 재개를 감사히 여깁니다!   박성수   2016-07-30   1924
1559
  영어 또는 건강, 질병 문제로 고생하시는 분에게 희소식   자연요법   2016-07-28   2150
1558
  주여! 이 위대한 선교사명에 함께 할 동역자를 보내주시옵소서!   꿈꾸는별   2016-07-24   2016
1557
  치유되지 않는 마음의 상처는 큰 화근이 될 수 있습니다.   박종금   2016-07-23   1960
1556
  PDF서비스 감사합니다.   성결인   2016-07-21   1068
1555
  노방전도자 "조무웅 목사" 홍콩 을 넘다/ 퍼옴   조무웅 목사   2016-07-17   1093
1554
  "성결신문이 항상 한주 늦게 도착해서 아쉽습니다~   서천성결교회   2016-06-25   1058
1553
  PDF서비스 언제 볼수 있나요?   바울   2016-06-24   1627
1552
  성결신문 PDF 서비스 제개해주세요   성결인   2016-06-09   1834
1551
  진실과 종교의 자유를 원합니다.   정의의 사도   2016-05-18   2427
1550
  한국교회에"존경"받을 인물은 누구? 수지산성교회 황규식목사다...   조무웅 목사   2016-05-16   3055
1549
  질병은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쉼터입니다.   박종금   2016-05-14   3438
1548
  진정한 성공의 비결은?   그린맨   2016-05-06   4117
1547
  오 주님/ 대구의 교회들이 이럴수가 있나요?   조무웅 목사   2016-05-06   4122
1546
  개성공단 전면중단의 '섭리착오정책'과 대통령 과도시대   대한인   2016-05-03   416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6193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64길 17 | TEL 02-3459-1159 | FAX 02-3459-1160
창간 1990년 7월 2일 |등록번호: 다 06413 | 발행인 : 신상범 | 편집인 : 최현기 | 사장 : 장광래 | 주필:조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승영
Copyright 한국성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mail to webmaster@kehcnews.co.kr